HeyNews

청소년보호정책

  • 헤이뉴스 청소년보호정책

    중앙일보㈜는 정보통신망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및 청소년보호법에 근거하여 각종 청소년유해환경으로부터 청소년을 보호하여 청소년이 건전한 인격체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청소년 보호정책을 수립, 시행하고 있습니다.

    중앙일보(주)는 정보통신윤리위원회 심의규정 및 청소년보호위원회 청소년유해매체물 기준에 따라, 19세 미만의 청소년들이 유해정보에 접근할 수 없도록 규제합니다.

  • 청소년 보호 활동

    중앙일보㈜는 서비스 약관 및 정책을 수립하고, 자체적으로 음란, 불법 등의 유해정보를 규제하고 있습니다. 청소년의 건전한 성장을 저해하는 비윤리적, 반사회적 행위에 대해서는 엄격히 제재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.

    • 1) 중앙일보㈜는 서비스 약관 및 정책을 수립하고, 자체적으로 음란, 불법 등의 유해정보를 규제하고 있습니다. 청소년의 건전한 성장을 저해하는 비윤리적, 반사회적 행위에 대해서는 엄격히 제재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.
    • 2) 유해정보에 대한 청소년접근제한 및 관리조치
      중앙일보㈜는 청소년이 아무런 제한장치 없이 청소년 유해정보에 노출되지 않도록 청소년유해매체물에 대해서는 별도의 인증장치를 마련, 적용하며 청소년 유해정보가 노출되지 않기 위한 예방차원의 조치를 강구합니다.
    • 3) 유해정보로부터의 청소년보호를 위한 업무 담당자 교육
      중앙일보㈜는 청소년이 유해정보에 노출되지 않도록 청소년유해매체물에 대한 관리 • 감독을 철저히 하기 위해 청소년보호 업무 담당자에 대한 교육을 수시로 시행하고 있습니다.
    • 4) 유해정보로 인한 피해상담 및 고충처리
      중앙일보㈜는 청소년 유해정보로 인한 피해상담 및 고충처리를 위한 전문인력을 배치하여 그 피해가 확산되지 않도록 하고 있습니다. 하단에 명시한 청소년보호 책임자 및 담당자의 소속, 성명 및 연락처를 참고하여 전화나 메일을 통해 피해상담 및 고충처리를 요청할 수 있습니다.
    • 5) 청소년보호 책임자 및 담당자의 소속, 성명 및 연락처
      중앙일보㈜는 청소년들이 좋은 정보를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.
  • 청소년 보호 관리 책임자

    • 이름 : 조주환
    • 소속 : 중앙일보㈜/국장
    • 전화 : 02-751-5114
    • 팩스 : 02-751-6777
    • Email : j_youthpolicy@joongang.co.kr
  • 청소년 보호 관리 담당자

    • 이름 : 김진일
    • 소속 : 중앙일보㈜/팀장
    • 전화 : 02-751-5114
    • 팩스 : 02-751-6777
    • Email : j_youthpolicy@joongang.co.kr
시행일자 2020년 10월 27일(최초시행)
    홈으로 가기